'초반 난조 극복' LG 켈리, 6이닝 2실점 115구 역투

RYANTHEME_dhcvz718
스포츠뉴스

'초반 난조 극복' LG 켈리, 6이닝 2실점 115구 역투

클릭토토팀장 0 110 0

c5e293ca94004209ed68ad0ea023e0a8_1570606595_1437.jpg


LG 트윈스 선발 케이시 켈리가 6이닝 2실점 호투로 포스트시즌 2번째 경기를 마쳤다.


켈리는 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준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선발 등판해 6이닝 5피안타 1볼넷 5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115구 역투를 펼쳤으나 승리 요건을 불발됐다.


1회 선두타자 서건창을 2루수 땅볼로 잡은 켈리는 이정후에게 안타를 내줬다. 샌즈를 삼진 돌려세웠으나 폭투로 주자를 한 베이스 더 보냈고, 박병호에게 적시타를 허용해 실점했다. 김하성을 중견수 뜬공으로 잡아 이닝을 마쳤다.


2회 김웅빈을 유격수 땅볼로 처리했다. 그러나 이지영, 김규민에게 연속 안타를 맞아 위기에 놓였다. 김혜성을 3루수 파울플라이로 잡았으나 서건창에게 적시타를 내줬다. 이정후를 1루수 라인드라이브로 잡아냈다.



c5e293ca94004209ed68ad0ea023e0a8_1570606634_5411.jpg
 


3회 샌즈를 삼진, 박병호를 우익수 플라이, 김하성을 중견수 플라이로 잡아 첫 삼자범퇴 이닝을 만들었다. 4회 김웅빈을 스트라이크 낫아웃 처리하고 이지영에게 3루수 땅볼을 유도했다. 김규민을 볼넷으로 내보냈으나 김혜성을 중견수 뜬공으로 돌려세웠다.


5회도 가뿐했다. 서건창을 삼진, 이정후를 우익수 뜬공 처리한 뒤 샌즈를 유격수 땅볼로 잡았다. 6회 또한 박병호를 3루수 땅볼, 김하성을 2루수 뜬공, 김웅빈을 삼진 처리해냈다.


2-2 동점 상황이던 7회 마운드는 송은범으로 교체됐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잠실, 김한준 박지영 기자


, , , , , , , , , ,

0 Comments
  메뉴
  통계청
  • 현재 접속자 24 명
  • 오늘 방문자 490 명
  • 어제 방문자 683 명
  • 최대 방문자 2,561 명
  • 전체 방문자 54,732 명
  • 전체 게시물 2,351 개
  • 전체 댓글수 3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BROSPORTS
CNSSPORTS
KINGSPORTS
CLICK-MT
BROSPORTS
CNSSPORTS
KINGSPORTS
CLICK-M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