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ick ToTo 스포츠뉴스] '공감능력 부재', 얕은 민낯 드러낸 '레전드' 김승현의 깊이

RYANTHEME_dhcvz718
스포츠뉴스

[Click ToTo 스포츠뉴스] '공감능력 부재', 얕은 민낯 드러낸 '레전드' 김승현의 깊이

클릭토토팀장 0 6 0

0e6a4bd2c4c1b1ef0b86869ef3c71f09_1575238100_2837.jpg
 

성별과 연령을 막론하고 타인의 감정을 헤아릴 수 있는 공감능력이 강조되는 시대다. 어떠한 사안이 벌어졌을 때 '나'를 앞세우기보다 상대방의 입장을 헤아려볼 수 있는 능력. 모든 사람들이 갖춰야 하겠지만, 특히나 자신의 발언을 대중에게 전파하는 입장에 있는 인물이라면 필수적으로 갖춰야 할 소양이라고 할 수 있다. '공감능력'이 결여된 부주의한 발언이 미치게 되는 파급력이 상대적으로 크기 때문이다.


하지만 전 KBL 인기스타였고, 역대 최고의 가드 중 하나로 손꼽히는 김승현 스포티비 해설위원은 최근 사려 깊지 못한 발언으로 인해 공감능력을 갖추지 못한 자신의 민낯을 대중 앞에 그대로 드러내고 말았다. 그의 발언에 잠잠해지는 듯 했던 'KBL 선수들의 팬 서비스' 논란이 다시금 재점화되는 분위기다. 더불어 현역 시절 그의 재기 넘치는 플레이를 사랑하고 응원했던 수많은 농구 팬들이 큰 실망감을 드러내고 있다.


김 위원의 발언은 지난 29일 EBS 팟캐스트 '우지원 김승현의 농구농구'에서 나왔다. 그는 이 방송에서 최근 문제가 됐던 전주 KCC 선수들의 '어린이 하이파이브 무시' 사건에 관한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KCC 일부 선수들이 지난 11월 23일 전주 홈구장에서 열린 안양 KGC와의 경기에서 64대90으로 대패한 뒤 허탈한 표정으로 경기장을 빠져나가며 벌어진 일이다.


당시 선수단이 퇴장하는 출입구 쪽에 있던 한 어린이 팬이 손을 내밀어 하이파이브를 요청했는데, 한정원과 라건아를 제외한 모든 선수들이 이 요청을 무시했다. 보지 못한 선수도 있었겠지만, 대부분 그냥 무시하고 지나갔다. 이 장면을 본 농구 팬들은 KCC 선수들의 냉담한 팬 서비스를 질타했다. 변명의 여지가 없는 명백한 선수들의 잘못. KCC 구단도 다음 날 "프로 선수로서 해야 할 도리를 하지 못했다. 앞으로 팬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다시 새기는 계기로 삼겠다"며 즉각 사과문을 발표했다.


실수나 잘못은 인정하고 바로 잡으면 된다. KBL이 이번 시즌 팬들의 사랑 덕분에 다시 흥행 상승세를 타고 있지만, 사실 그간 팬과의 스킨십이나 팬 서비스가 많지 않았던 게 사실이다. KCC 사례를 계기로 KBL 전체에 팬 서비스에 대한 인식 전환이 이뤄질 참이었다.


하지만 일이 마무리되는 시점에 김 위원의 뜬금없는 발언이 터져나왔다. 팬 정서와는 대척점에 서 있는 이 발언으로 농구 팬들은 다시금 분노하고 있다. 김 위원은 이번 일에 관해 "선수와 팬, 둘 다 잘못이다. 그런데 100% 선수들의 잘못으로 몰아가고 있다"면서 "NBA에서도 아이들이 하이파이브를 해달라고 해서 모든 선수들이 다 해주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부모님이 하이파이브를 하지 말도록 뒤에서 잡아줬으면 어땠을까"라며 적반하장 격으로 어린이 팬과 그 부모의 관람 태도를 지적하고 나섰다.


선수 출신으로서 후배들을 감싸려는 마음이 들었을 수도 있다. 그러나 김 위원의 발언은 후배 선수들을 변호하지도 못했고, 팬들의 마음을 어루만지지도 못했다. 이번 사안의 본질과 영향력에 대한 깊은 고찰이 결여된 경솔한 발언으로 모두에게 상처만 준 꼴이 됐다. 김 위원의 현역 시절 플레이는 위대했다. 하지만, 이번 발언으로 그의 정서적 공감 능력은 농구 실력과는 영 딴판이라는 게 여지없이 드러나고 말았다. '레전드'의 씁쓸한 민낯이다.


0 Comments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프로배구, 지난 시즌…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잘 할 날만 남았죠…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15점 활약' 현대…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김연경+이재영' 여…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재영 언니, 배구도…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트레이드 후 약 한…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최다 41점’ LG…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조지+해럴 51점 …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아데토쿤보 35점 밀…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데일리 NBA 부상자…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데일리 NBA 부상자…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SK 떠난 산체스, …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우승 포수' 박세혁…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다시 부는 해외파 바…

클릭토토팀장 0    4
New
2019.12.07

[Click ToTo 스포츠뉴스] 속초 출신 거포 김재…

클릭토토팀장 0    4
  메뉴
  통계청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BROSPORTS
CNSSPORTS
KINGSPORTS
CLICK-MT
BROSPORTS
CNSSPORTS
KINGSPORTS
CLICK-MT